상단여백
기사 (전체 12건)
슬퍼하는 이들은 복되다, 정말
마음의 사막 속에서 치유의 샘물이 시작되도록 하라."죽었을 때 우리는 기적을 행하지 못했다고 비난받지 않을 것이다. 또한 우리는 신학자...
짐 포레스트  |  2017-07-04 02:22
라인
거룩한 불, 성의 선함을 거부하는 순결은 얼음과 같다.
“아마도 이기심을 깨뜨리는 방법으로 이 세상에서 가장 강력한 방법은 우리자신의 아이들을 바라보는 단순한 행위일 것이다. 아이들을 사랑함...
한상봉  |  2017-01-02 12:23
라인
연민 없는 힘은 폭력, 정의 없는 사랑은 헛소리
연민 없는 힘은 폭력이며정의 없는 연민은 단순한 감상일 뿐이고사랑 없는 정의는 맑스주의이다.그리고... 정의 없는 사랑은 헛소리에 불과...
한상봉  |  2016-12-27 16:53
라인
종교다원주의, 낯선 종교에서 내 집처럼
타종교와 관계를 논할 때, 가장 중요한 것은 한 종교가 ‘진리에 대한 독점권’을 지닐 수 있는가, 하는 문제이다. 다른 식으로 말하자면...
한상봉  |  2016-12-27 01:07
라인
죄 많은 거룩한 교회 "지금 사랑한다고 말하라"
“예수님은 하느님 나라를 가르치셨다. 그러니 왜 우리에게 교회가 필요할까?”한국교회의 경우에 이런 저런 이유로 주일미사에 꼬박꼬박 참석...
한상봉  |  2016-12-21 00:08
라인
여성신학, 강력하고 친밀한 사랑의 어머니 하느님
“살아있는 여성이여, 하느님께 영광이로다!”(Gloria Dei, vivensfemina)역사적으로 여성은 이론적으로나 상징적으로 천대...
한상봉  |  2016-12-20 11:30
라인
해방신학, 하느님은 중립적인 분이 아니다
끔찍한 가난정치신학의 세례를 받은 라틴아메리카의 신학자들이 지배자들의 신학을 버리고 대륙의 가난한 이들 속에서 하느님을 발견하기 시작했...
한상봉  |  2016-12-15 23:39
라인
정치신학, 십자가에 달린 연민의 하느님
엄청난 고통 앞에서 무너지는 신정론하느님은 대자대비하시고, 권능으로 세상을 심판하시며, 이 세상이 당신의 섭리 안에 있음을 고백하던 순...
한상봉  |  2016-12-13 12:26
라인
"우리가 그리스도의 몸이다"
로날드 롤하우저는 에서 "영성이란 우리를 관통하는 광적인 에너지를 창조적으로 훈련시키는 것"이라고 말했다. 우리가 그리스도인의 삶은 예...
한상봉  |  2016-12-12 10:09
라인
교회의 겨울, 다가오는 신비
점점 커지는 신비..."교회는 장례식을 준비하라"과학과 민주주의, 심리학의 발전은 니체가 어느 미치광이의 입을 통해 “하느님은 죽었다....
한상봉  |  2016-12-08 17:14
라인
군주처럼 낡은 하느님은 우상이다
어느날 사도 바오로와 나르나바는 루스두라에서 설교하다가 날 때부터 앉은뱅이인 남자를 치료해 주었다. 한 번도 걷는 모습을 본 적이 없던...
한상봉  |  2016-12-06 14:45
라인
영성생활의 네 가지 불기둥…기도, 사회정의, 따뜻한 마음, 공동체
로날드 롤하우저가 지은 은 우리가 그리스도교 영성을 말할 때, 그 갈망이 어디로 향해야 하는지 잘 보여준다. 그것은 “거룩함”이다. 이...
한상봉  |  2016-12-03 13:49
Back to Top