상단여백
기사 (전체 2건)
아직도 가야 할 길이 있습니다
[글쓰기 연습-신배경]“우리는 죽을 때까지 사는 법을 새로 배워야 한다. 막다른 골목을 마주했을 때, 혹은 절망의 벼랑 끝에 섰을지라도...
신배경  |  2019-01-08 11:19
라인
마당을 쓰니, 지구 한 모퉁이가 깨끗해졌습니다
[글쓰기 연습-김선애] 저는 봉사하는 삶이 좋습니다. 제 어릴 때 꿈은 보육원 원장이었어요. 힘든 환경 속에서 살아가는 이들에게 항상 ...
김선애  |  2019-01-03 12:10
Back to Top