"저녁 자셨나?"
상태바
"저녁 자셨나?"
  • 김기호
  • 승인 2022.01.03 09:34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김기호. 2021-12-31. 종이에 연필

 

"저녁 자셨나?"
나는 친구에게 대하는 듯
반가운 마음으로 그에게
그윽한 인사를 보냅니다.
그러나 그는
아무 말이 없이
오직 웃으며 나를
내려다볼 뿐입니다.

ㅡ 박팔양, 달밤

 

김기호 화가

 

 

 

종이신문 <가톨릭일꾼>(무료) 정기구독 신청하기 
http://www.catholicworker.kr/com/kd.htm

도로시데이영성센터-가톨릭일꾼 후원하기
https://v3.ngocms.co.kr/system/member_signup/join_option_select_03.html?id=hva82041

 
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