상단여백
HOME 칼럼 페북 어둠에 스미는 빛
어찌하여 쉰 살이 되어
김기호. 2019-04-15. 종이에 연필

예전에 어른 말씀 들으면
귀를 막고 늘 못마땅했지.
어찌하여 쉰 살이 되어
홀연 내가 그 짓을 하고 있는가.

-도연명 '잡시' 중에서

 

김기호 (화가)

 

[ 가톨릭일꾼 www.catholicworker.kr ]

<가톨릭일꾼 기사는 상업적 용도 아니라면 출처를 밝히고 누구나 퍼갈 수 있음>

김기호의 다른기사 보기
icon인기기사
기사 댓글 0
전체보기
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.
Back to Top